Oops! It appears that you have disabled your Javascript. In order for you to see this page as it is meant to appear, we ask that you please re-enable your Javascript!
페이지 선택

2020년 제주미술제

1955년 최초로 제주도미술인연합단체인 ‘제주도미술협회’가 발족하였다.제주도미술협회의 설립 목적은 소박하고 순수한 모임으로 “제주미술의활성화와 미술인의 친목”으로, 이는 당시 제주미술계에 대한 자족이자 제주미술의 미래에 대한 막연하고 순수한 열정의 표현이었다고 여겨진다. 제주도미술협회가 발족되고 60여 년이 지난 지금, 여러 미술동인그룹과 다양한목적을 가진 협회가 설립되어 발전하였다.

제주동인의 역사는 제주미술의 역사이다. 예술창작 활동은 일반적으로 개인의영역에 바탕을 두지만, 공통되는 지향점의 추구는 소규모 공동체인 미술동인그룹을 조직하여 발전시켜온 역사적 증거는 많다. 제주도 역시 이런 역사의흐름과 같은 궤적을 가지고 있는데, 열악한 예술 환경에도 불구하고 몇몇이모여서 미술의 방법론을 연구하고 새로운 흐름을 만드는 다양한 활동을벌였다. 이를 통하여 제주를 명실상부한 예술의 섬으로 격상시키는 놀라운수눌음의 정신이 구현되었다고 할 수 있다. 또한, 제주미술계 토양에 훌륭한밑거름이 되었음은 두말할 나위 없다.

제주도립미술관에서 개최되는 25회 제주미술제 은 제주미술의출발이 되었던 제주동인의 흐름을 살펴보고, 제주미술의 역사와 현재 제주미술계의 현황을 짚어 보고자 한다. 더불어 최근에 점점 더 개별화되어가는미술제작 현장에서 동인, 혹은 예술가 집단(공동체) 활동이 여전히 유효한것인가라는 질문에 대한 진지하게 고민하는 기회가 되리라 생각한다.

제주미술인들의 가장 큰 축제인 제25회 전시는 ‘제주미술제조직위원회’와 ‘제주도립미술관’이 처음으로 공동 기획하여 지역미술인들과함께 상생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하는 목적으로 진행되었다. 그리고제주미술의 발전을 함께 모색하여 이를 지속적으로 계승하여 제주미술계의긍정적인 성장 동력에 힘을 보태고자 한다

2020년 제주미술제 예술감독 이 종 후

2020 제주미술제

기획전시실 1 – ‘동인의 창립과 모색’

미술계 최초의 동인은 1962년에 조직된 ‘귤동인’으로, 기성작가들이 아닌 중·고등학교 학생들로 구성된 미술동아리였다. 이후 1970년대 중반까지 몇몇의 소규모 전시모임을 제외하고 두드러진 활동을 전개한 동인은 없었다고 볼 수 있다.
본격적인 동인활동은 1972년 제주대학교 사범대학에 미술교육과가 신설되고 그 졸업생들이 배출되면서부터 시작되었다. 이 시기에 젊은 미술인들이 미학·지역·동문 등을 바탕으로 공통적인 경향을 추구하며 동인으로서의 면모를 갖추게 된다.
<기획전시실 1> 에서는 제주에서 유의미한 출발점이 되었던 5개 동인의 작품을 전시한다.
관점동인
돌멩이회
에뜨왈
보롬코지
산남회

기획전시실 2 – ‘동인에서 협회로’

시민갤러리 – ‘서예특별전’로’

문의

63079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1100로 2894-78 (연동)
Tel. 064 710 4300 Fax. 064 710 4269
http://jmoa.jeju.go.kr
https://www.facebook.com/jejumoa (페이스북)
https://www.instagram.com/jeju_museum_of_art (인스타그램)

error: